2018.03.10 (토)

  • -동두천 4.9℃
  • -강릉 8.6℃
  • 구름조금서울 5.2℃
  • 연무울릉도 5.6℃
  • -울진 8.7℃
  • 맑음대전 5.5℃
  • 맑음안동 7.0℃
  • -상주 8.0℃
  • 맑음포항 9.4℃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8.8℃
  • 맑음광주 5.2℃
  • 맑음부산 8.5℃
  • -고창 2.5℃
  • 맑음제주 7.9℃
  • -강화 4.7℃
  • -보은 5.9℃
  • -금산 4.8℃
  • -강진군 5.0℃
  • -봉화 2.9℃
  • -영주 6.2℃
  • -문경 6.4℃
  • -청송군 4.8℃
  • -영덕 8.5℃
  • -의성 4.6℃
  • -구미 7.7℃
  • -영천 8.3℃
  • -경주시 7.0℃
  • -거제 8.8℃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영천시, 폭설피해 지역으로 전 직원 긴급 투입

김관용 도지사 피해 현장 긴급 방문 - 영천시 폭설피해 현장 신속지원 등 지시




[영천시/뉴스경북=김재원 기자] 이번 폭설로 큰 피해를 입은 영천시가 농가를 대상으로 즉각적인 대민지원을 펼치는 등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다각적인 방안에 착수했다.


지난 8일 대구·경북 지역을 강타한 폭설은 3월로는 유례가 없는 경우로 영천시가 가장 큰 피해를 입은 가운데, 신속한 복구를 위해 9일 시청 직원 300여 명을 긴급 투입해 농업시설물과 농작물 복구활동에 힘썼다.


영천시의 피해규모는 3월 9일 기준 피해파악 면적이 179ha 가량으로 금호읍, 남부동, 북안면 순으로 피해 면적이 크며, 특히 간이비가림 시설과 비닐하우스 등의 피해가 컸다.


시는 군부대와 경찰서 등에 복구인력 지원을 요청한 상태로 인력이 배정되면 즉시 농가에 투입할 계획이며 영천시자원봉사센터에서도 민간 차원의 지원 인력 규모를 조율 중이다.


영천시는 9일부터 본격적으로 피해 정밀조사를 실시하고, 빠른 복구를 위해 필요한 인적·물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김관용 도지사를 비롯한 이만희 국회의원도 피해가 심각한 본촌지역을 현장점검 하며 실의에 빠진 농가를 위로했으며, 농작물의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라고 당부했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기습적인 폭설로 인해 많은 지역에 피해를 입었으나 빠른 복구 지원과 정밀조사로 피해복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위로의 말을 전했다.


사진.자료제공/공보관광과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