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08 (일)

  • -동두천 0.9℃
  • -강릉 7.2℃
  • 서울 4.3℃
  • 흐림울릉도 6.1℃
  • -울진 11.0℃
  • 흐림대전 13.3℃
  • 구름많음안동 12.3℃
  • -상주 13.4℃
  • 맑음포항 14.4℃
  • 맑음대구 13.0℃
  • 맑음울산 12.1℃
  • 맑음광주 13.8℃
  • 맑음부산 11.5℃
  • -고창 13.1℃
  • 맑음제주 14.9℃
  • -강화 0.9℃
  • -보은 12.7℃
  • -금산 13.0℃
  • -강진군 13.4℃
  • -봉화 10.0℃
  • -영주 11.6℃
  • -문경 12.3℃
  • -청송군 11.5℃
  • -영덕 13.6℃
  • -의성 13.6℃
  • -구미 13.5℃
  • -영천 12.8℃
  • -경주시 13.2℃
  • -거제 12.4℃
기상청 제공

프라이드 경북축제/행사

"신라 선덕여왕, 첨성대에 행차하다"

경상북도 생생문화재 활용사업, 되살아나는 1,500년 전 신라왕국의 숨결
4월8일(일)부터 5월 20일(일)까지 매주 일요일 낮 12시와 오후 2시, 총 12회



[경북도/뉴스경북=정대윤 기자] 경상북도는 경주시와 함께 신라 선덕여왕의 행차를 재현한 신라 선덕여왕 첨성대에 행차하다를 개최한다.

 

경주시 첨성대 등 경주동부사적지 일원을 무대로 8()부터 520()까지 매주 일요일 낮 12시와 오후 2, 12회에 걸쳐 진행한다.

 

문화재청 문화재 활용 프로그램인 생생문화재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경북도와 경주시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경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1,500년 전의 신라를 보고,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선덕여왕은 신라 최초의 여왕으로 삼국통일의 기반을 다지는 등 지혜롭게 나라를 다스린 신라 27대 왕이자, 경주하면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떠오르는 친숙한 왕이다.

 

답사 중심의 관광이 주를 이뤘던 경주의 이미지가 이번 행사를 통해 신라 왕국의 문화를 직접 보고 즐길 수 있는 체험의 이미지로 다가선다.

 

선덕여왕이 신라 금제왕관을 쓰고 보연(왕이 타는 가마)을 타고 행차하는 행렬 재현행사이다.

 

행렬 인원은 선덕여왕을 포함하여 총 45명으로 진행하며 행차행렬을 관광객이 함께 체험할 수 있고 행렬이 끝나면 첨성대를 배경으로 선덕여왕과 함께 사진도 찍을 수 있는 포토존을 마련했다.

 

철저한 문헌고증과 전문가 검토를 바탕으로 개발된 신라시대 복식과 환두대도가 두드러진다.

 

특히 신라시대 무기인 환두대도와 금관은 국립 경주박물관 전시품을 똑같이 복제했으며, 창은 김유신 장군묘의 12지신상 중 정남에 위치한 말이 가지고 있는 조각을 모델로 제작한 것으로 신라 문화의 우수성을 느끼도록 해준다.


김진원 경북도 문화유산과장박물관에서만 볼 수 있었던 신라시대 금관, 무기, 복식 등 1,500년 전의 신라를 직접보고 즐길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더욱 다양한 지역 맞춤형 문화재 활용프로그램을 확대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자료제공/문화유산과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