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0 (목)

  • 맑음동두천 -1.2℃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2.7℃
  • 맑음울릉도 5.0℃
  • 맑음울진 2.6℃
  • 맑음대전 1.5℃
  • 맑음안동 -1.0℃
  • 맑음상주 -1.2℃
  • 맑음포항 4.4℃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6.2℃
  • 맑음광주 6.5℃
  • 맑음부산 8.7℃
  • 맑음고창 5.2℃
  • 구름많음제주 12.3℃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2.9℃
  • 맑음금산 -2.0℃
  • 구름조금강진군 4.9℃
  • 맑음봉화 -4.8℃
  • 맑음영주 -3.5℃
  • 맑음문경 -0.8℃
  • 맑음청송군 -3.5℃
  • 맑음영덕 0.6℃
  • 맑음의성 -3.2℃
  • 맑음구미 0.0℃
  • 맑음영천 -1.5℃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택시 승강장에도, 도로에도 택시는 없었다.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안동시의 개인택시 및 7개 법인택시가 1220() '정부의 카카오 카풀 서비스시행 반대'를 위해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택시 생존권 사수 결의 대회 참가로 대부분 운행중단을 해서인지 이날 오전 9시경 안동시 곳곳에 택시라고는 찾아 볼 수 없었다.


택시 승강장에도, 도로에도 택시는 없었다. 


20일 당일 오전 4시부터 오후 4시까지 택시운행은 없다고 했는데,,, 어디로 가는지, 승객을 태운것인지 알 수 없으나 어디선가 갑자기 택시가 나타났다.

이렇게 차들이 없는 안동의 거리 모습 처음 본다.


사진/김승진 기자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