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07 (목)

  • 맑음동두천 -5.4℃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8℃
  • 구름조금울릉도 0.4℃
  • 맑음울진 2.3℃
  • 맑음대전 -2.0℃
  • 맑음안동 1.3℃
  • 맑음상주 -0.5℃
  • 맑음포항 5.2℃
  • 맑음대구 2.5℃
  • 구름많음울산 3.7℃
  • 맑음광주 -0.6℃
  • 구름조금부산 6.3℃
  • 구름조금고창 -2.1℃
  • 구름조금제주 3.3℃
  • 맑음강화 -6.1℃
  • 맑음보은 -2.9℃
  • 맑음금산 -1.7℃
  • 맑음강진군 -0.5℃
  • 맑음봉화 -2.1℃
  • 맑음영주 -0.5℃
  • 맑음문경 -0.9℃
  • 맑음청송군 1.0℃
  • 맑음영덕 3.8℃
  • 맑음의성 1.4℃
  • 맑음구미 1.1℃
  • 맑음영천 2.0℃
  • 맑음경주시 3.6℃
  • 구름조금거제 6.5℃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경북도 소방본부, 다중이용업소 비상구 집중단속

단속반 편성해 도내 전역 순회하면서 불시 집중 단속

[경북119/뉴스경북=김승진 기자] 경상북도 소방본부는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를 줄이기 위해 실효성 있는 주제별 집중단속을 실시키로 하고, 올해는 다중이용업소의 비상구 및 피난통로 관리상태를 불시에 집중 단속한다고 밝혔다.

 

도 소방본부는 단속반을 편성해 도내 전 지역을 순회하면서 위반사항을 집중적으로 단속한다.

 

지금까지의 단속은 사전 예고를 하고 실시했지만 앞으로는 예고 없이 단속이 불시에 이루어지며, 적발된 불법사항에 대해서는 관련법규에 따라 엄중 조치할 계획이다.

 

특히, 올 하반기부터는 비상구를 막아둘 경우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지고, 비상구를 훼손변경하거나 장애물을 쌓아두면 5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되는 등 처벌이 강화된다.

 

이창섭 경북도 소방본부장다중이용업소의 비상구가 폐쇄되어 있거나 피난통로에 물건을 쌓아두면 불이 났을 때 대피가 어려워져 많은 사상자가 발생할 수 있다면서 다중이용업소의 비상구와 피난통로가 언제나 용도에 맞게 활용될 수 있도록 관리하는 것은 관련업계 종사자는 누구나 지켜야 할 최소한의 상도의로 여겨야 할 것이라며 올바른 관리를 당부했다.


사진.자료제공/대응예방과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