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14 (수)

  • 맑음동두천 24.8℃
  • 구름많음강릉 24.4℃
  • 맑음서울 26.2℃
  • 구름조금울릉도 25.8℃
  • 구름많음울진 24.5℃
  • 맑음대전 27.4℃
  • 구름조금안동 25.8℃
  • 구름조금상주 25.6℃
  • 흐림포항 26.8℃
  • 흐림대구 27.5℃
  • 흐림울산 26.8℃
  • 구름조금광주 26.5℃
  • 구름조금부산 28.3℃
  • 구름조금고창 25.1℃
  • 구름많음제주 27.8℃
  • 구름많음강화 25.9℃
  • 맑음보은 24.5℃
  • 구름조금금산 25.4℃
  • 구름많음강진군 26.5℃
  • 구름많음봉화 23.8℃
  • 맑음영주 25.0℃
  • 맑음문경 25.8℃
  • 구름많음청송군 24.7℃
  • 구름많음영덕 26.2℃
  • 구름조금의성 26.3℃
  • 구름많음구미 25.7℃
  • 구름많음영천 27.0℃
  • 구름많음경주시 26.4℃
  • 구름많음거제 28.6℃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안동시, 계명산 자연휴양림 산불소화시설 가동

수관수막설비타워(대형 스프링클러) 15m 1기, 12m 1기 설치
70톤의 물을 50분 정도 분사할 수 있어, 산불 초동진화에 큰 기대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안동시 길안면 고란리에 위치한 '계명산 자연휴양림'에 '산불소화시설'이 설치됐다.


자연휴양림은 대부분의 시설물이 목재로 지어져 화재에 취약할 뿐만 아니라 산간지역에 위치하고 있어 화재 발생 시 소방차 출동 및 진화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는 점에 주목을 끈다.


  계명산 자연휴양림에 설치한 산불소화시설은 수관수막설비타워(대형 스프링클러)로 70톤의 대형 물통에 물을 가득 채워 두었다가 산불이 발생했을 때 스마트폰을 이용한 원격제어로 스프링클러를 작동해 산불 확산 저지와 진화에 사용하는 시설물이다.


안동시는  이번에 설치한 산불소화시설은 타워 높이 15m 1기, 12m 1기 등 대형스프링클러 2기로 1기당 반경 40m까지 물을 분사할 수 있다. 또한, 70톤의 물을 50분 정도에 분사할 수 있어, 산불 초동진화를 위해 출동한 소방 및 진화차가 도착할 동안 산불 확산 및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계명산 자연휴양림은 2001년 개장 이래 연간 2만여 명의 휴양객이 방문하는 등 지역의 대표적인 명소이다. 수영장과 트램펄린장, 족구장을 갖추고 있어 가족 나들이, 각종 단체 모임 등 이용객이 매년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이용객들의 안전을 위해 설치한 산불소화시설은 자연휴양림의 산불 발생 위험을 낮추어 보다 더 안전하게 산림휴양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자료제공/생태휴양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