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4 (월)

  • 구름많음동두천 0.1℃
  • 맑음강릉 7.0℃
  • 맑음서울 2.2℃
  • 맑음울릉도 5.5℃
  • 맑음울진 5.7℃
  • 맑음대전 1.6℃
  • 맑음안동 -1.0℃
  • 맑음상주 -0.4℃
  • 맑음포항 5.3℃
  • 맑음대구 1.2℃
  • 맑음울산 3.9℃
  • 맑음광주 2.3℃
  • 맑음부산 6.5℃
  • 맑음고창 -0.9℃
  • 맑음제주 6.1℃
  • 흐림강화 1.7℃
  • 맑음보은 -2.7℃
  • 맑음금산 -2.3℃
  • 맑음강진군 -0.4℃
  • 맑음봉화 -3.3℃
  • 맑음영주 -0.7℃
  • 맑음문경 -0.1℃
  • 맑음청송군 -3.9℃
  • 구름많음영덕 6.1℃
  • 맑음의성 -3.6℃
  • 맑음구미 0.0℃
  • 맑음영천 -1.5℃
  • 맑음경주시 -1.0℃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김승진의 경북의 魂, 경북의 힘!

한국의 탈춤,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추진 MOU 체결

세계탈문화예술연맹⦁한국문화재재단 탈문화 진흥 위해 맞손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세계탈문화예술연맹은 27일 오후 2시 30분 안동시청 소통실에서 한국문화재재단(이사장 진옥섭)과 하회별신굿탈놀이의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업무 협약식에는 권영세 세계탈문화예술연맹 회장(안동시장)과 진옥섭 한국문화재재단 이사장, 학계 및 관계 기관 등에서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두 단체는 국가무형문화재 제69호 하회별신굿탈놀이를 포함한 ‘한국의 탈춤(국가무형문화재 13개 단체)’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하기 위해 상호 긴밀히 협력할 계획이다.


  주요 내용으로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 추진 방안 등에 대한 협력, ▲한국 탈춤 및 유네스코 관련 정보·자료의 공유 및 활용을 위한 협력, ▲기타 등재 추진을 위해 필요한 사항 등에 협력할 것을 약속하고, 향후 실무협의를 통해 이 같은 사항을 적극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권영세 세계탈문화예술연맹 회장은 “이번 협약은 그동안 연맹과 안동시에서 추진했던 하회별신굿탈놀이의 인류무형유산 등재에 새로운 돌파구가 될 것”이라며, “한국문화재재단이라는 든든한 지원군을 만나 희망이 곧 현실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안동시는 유네스코 세계유산 하회마을(2010년 등재), 봉정사(2018년 등재), 도산서원·병산서원(2019년 등재)과 세계기록유산 유교책판(2015년 등재)을 보유하고 있다.


 한국의 전통 탈춤인 하회별신굿탈놀이가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되면 유네스코 3대 카테고리인 세계유산, 세계기록유산, 인류무형문화유산을 모두 보유하는 전국에서 유일한 도시가 될 전망이다.


사진.자료제공/세게문화유산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