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5 (수)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0.0℃
  • 맑음서울 -5.7℃
  • 울릉도 0.5℃
  • 맑음울진 0.6℃
  • 박무대전 -3.2℃
  • 박무안동 -5.5℃
  • 맑음상주 -2.6℃
  • 맑음포항 0.0℃
  • 맑음대구 -0.7℃
  • 맑음울산 -0.3℃
  • 박무광주 0.1℃
  • 맑음부산 1.4℃
  • 흐림고창 -1.0℃
  • 흐림제주 5.6℃
  • 맑음강화 -5.1℃
  • 맑음보은 -4.8℃
  • 맑음금산 -3.4℃
  • 맑음강진군 -0.9℃
  • 맑음봉화 -7.8℃
  • 맑음영주 -2.4℃
  • 맑음문경 -2.2℃
  • 맑음청송군 -7.1℃
  • 맑음영덕 -0.1℃
  • 맑음의성 -7.5℃
  • 맑음구미 -0.5℃
  • 맑음영천 -0.1℃
  • 맑음경주시 0.0℃
  • 맑음거제 1.5℃
기상청 제공

[화보] 봄비라고 우겨보지만...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화보] 봄비라고 우겨보지만...

             

            안동장날인 7일 오전 안동중앙신시장 인근에 난전을 펼친 상인들의 모습이다.

              청성맞게 내리는 겨울비는 피했다지만 시려오는 발은 어쩔 수 없었는지 모닥불까지 피웠다. 

              이내 장구경 나온 행인들이 다가와 한마다씩 건넨다.

              "그래도 불을 보이 반갑니더~"

             

             저 안쪽의 몇몇이는 이야기꽃이라도 피워 몸을 데우려는 듯 웃음소리가 찰지다.


             그런 웃음소리 들을려면 또 5일을 기다려야 한다.


            


사진/뉴스경북

NEWSGB PRESS











NEWSGB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