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9 (수)

  • 흐림동두천 21.2℃
  • 흐림강릉 20.8℃
  • 흐림서울 22.9℃
  • 울릉도 21.0℃
  • 흐림울진 20.3℃
  • 대전 23.9℃
  • 안동 21.6℃
  • 흐림상주 21.7℃
  • 흐림포항 21.6℃
  • 박무대구 22.5℃
  • 박무울산 22.6℃
  • 흐림광주 24.9℃
  • 안개부산 22.6℃
  • 흐림고창 23.2℃
  • 구름많음제주 28.3℃
  • 구름많음강화 22.7℃
  • 흐림보은 22.1℃
  • 흐림금산 23.2℃
  • 흐림강진군 25.5℃
  • 흐림봉화 20.4℃
  • 흐림영주 21.1℃
  • 흐림문경 21.5℃
  • 흐림청송군 20.8℃
  • 흐림영덕 20.6℃
  • 흐림의성 22.2℃
  • 흐림구미 22.6℃
  • 흐림영천 21.8℃
  • 흐림경주시 22.0℃
  • 구름많음거제 24.3℃
기상청 제공

프라이드 경북축제/행사

안동시, 2020 안동 암산 얼음 축제 '취소' 결정

축제장 결빙상태, 안전기준에 크게 미흡
“내년에는 올해 몫까지 더 착실히 준비해 영남지역 최대의 축제로 만들도록 하겠다.”


[안동시/뉴스경북=이상덕 기자] 경상북도 유망축제 '2020 암산 얼음 축제'가 이상고온의 영향으로 축제장 안전을 확보하지 못해 전면 취소 결정을 내렸다.


  안동시는 지난 7일 오후 4시 암산 얼음 축제 개최에 따른 안전관리실무위원회를 개최해 축제 준비 상황과 축제장 결빙상태에 대한 보고를 받았다.


  지난 6일에는 안동시 안전재난과 주관으로 사전 얼음두께, 빙질 등 결빙상태를 점검했다. 축제장 얼음두께가 평균 7∼21cm로 측정돼 축제장 안전권고기준인 25∼30cm에 크게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때아닌 겨울비가 30mm 이상 내려 보현산 구거의 흙탕물이 축제장으로 유입돼 얼음을 급속히 해빙시키고 있는 것으로 보고됐다.


  안전관리심의회에 참석한 수난구조대장은 얼음 결빙 상태가 지난해보다 20cm 이상 결빙되지 않았으며, 흙탕물이 유입돼 얼음의 강도에 문제가 있음을 지적했다.

이에 안전관리심의회에 참석한 위원 전원이 관광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축제를 취소하기로 결정했다.


  전국의 1월 평균기온이 예년보다 높은 고온이 지속해 얼음이 제대로 결빙되지 않아, 강원도, 경기도 지역의 겨울 축제가 지난 연말부터 올해 초까지 연기되거나 축소 운영되고 있는 실정이다.


  한편, 안동암산얼음축제는 영남지역 최대의 겨울축제로 자리매김하면서 지난해 '경상북도 지정 유망축제'로 승격돼, 편의시설 확충, 다양한 프로그램 도입 등으로 큰 기대를 모았다.


  안동시와 안동암산얼음축제추진위원회(위원장 황화섭) 관계자들은 “영남지역 최대의 겨울 축제인 암산 얼음 축제가 취소돼 안타깝다.”면서, “내년에는 올해 몫까지 더 착실히 준비해 영남지역 최대의 축제로 만들도록 하겠다.”고 했다.


사진.자료제공/축제지원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