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4 (목)

  • 흐림동두천 18.8℃
  • 맑음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0.0℃
  • 맑음울릉도 20.9℃
  • 맑음울진 24.7℃
  • 흐림대전 22.3℃
  • 맑음안동 21.3℃
  • 구름많음상주 21.5℃
  • 맑음포항 23.8℃
  • 맑음대구 21.8℃
  • 맑음울산 21.1℃
  • 흐림광주 21.8℃
  • 구름조금부산 20.9℃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7.9℃
  • 흐림보은 21.4℃
  • 흐림금산 20.8℃
  • 맑음강진군 20.4℃
  • 맑음봉화 14.8℃
  • 구름많음영주 18.6℃
  • 구름조금문경 18.2℃
  • 맑음청송군 16.3℃
  • 맑음영덕 24.2℃
  • 맑음의성 17.1℃
  • 맑음구미 19.9℃
  • 맑음영천 21.4℃
  • 맑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안동 시민들의 힐링 공간, 낙동강변 박 터널 조성

안동시농업기술센터, 박 터널 330m에 17종 1,155본 심어 휴식공간으로 조성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안동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우리의 일상생활과 밀접한 연관이 있었던 박 터널을 낙동강변을 중심으로 강남과 강북지역에 조성한다. 


  박은 여물기 전에는 속을 파내 식품으로 활용하고 다 익은 박은 둘로 쪼개 주방용품인 바가지를 만들어 사용했던 식물이지만 플라스틱 제품의 출현으로 점차 기억에서 사라져 가는 물품이 됐다. 


  이번에 조성하는 박 터널은 총 길이 330m로, 색동 호박, 조롱박, 긴 손잡이 국자 등 17종 1,155본을 심어 낙동강변을 방문하는 시민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뿐만 아니라 도심 속 휴식공간으로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안동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박 터널이 조성된 이후 강변을 따라 흐르는 낙동강과 어우러져 무더위에 시민들에게 시원한 그늘을 제공하고, 청소년들에게는 사라져 가는 다양한 박의 종류를 보고 배우는 학습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자료제공/농업환경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