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5.6℃
  • 흐림강릉 17.8℃
  • 구름많음서울 16.6℃
  • 울릉도 16.8℃
  • 흐림울진 17.9℃
  • 구름많음대전 15.8℃
  • 흐림안동 12.8℃
  • 흐림상주 14.0℃
  • 흐림포항 19.0℃
  • 구름많음대구 16.6℃
  • 구름많음울산 18.4℃
  • 구름많음광주 18.3℃
  • 구름많음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16.4℃
  • 구름많음제주 20.8℃
  • 구름많음강화 17.9℃
  • 흐림보은 12.8℃
  • 흐림금산 14.6℃
  • 구름많음강진군 18.1℃
  • 흐림봉화 17.2℃
  • 흐림영주 13.0℃
  • 흐림문경 13.8℃
  • 흐림청송군 13.1℃
  • 구름많음영덕 18.5℃
  • 흐림의성 12.3℃
  • 구름많음구미 14.8℃
  • 흐림영천 14.8℃
  • 구름많음경주시 16.2℃
  • 구름많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안동 할머니, 해마다 성금 100만원을 쾌척하는 사연은!

안동시 서구동 할머니의 7년째 이어온 이웃 사랑

URL복사


[안동시/뉴스경북=권오한 기자] 지난 8월 14일, 안동시 서구동에 거주하는 한 할머니가 서구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왔다.


코로나19와 호우 피해로 고통 받고 있는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성금 100만원을 쾌척하기 위해서다.


 성금을 기부한 할머니는 최근 계속되는 장마와 폭우 피해로 고통 받는 이웃을 보고 안타까워하던 중에 호우 피해 지원 특별모금을 한다는 소식을 듣고 한달음에 달려왔다고 했다.


 올해 74세가 된 할머니는 넉넉하지 못한 형편에 홀로 살고 있지만, 항상 나보다는 이웃을 위한 마음으로 2014년부터 올해까지 해마다 100만원의 성금을 내고 있다.


 할머니는 “나에게 수입이라고는 기초연금과 노인일자리사업을 통해 받는 수입이 전부이지만 주변에는 생계조차 걱정해야 하는 이웃들이 많다.”며 “외롭고 힘든 이웃들이 희망을 잃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으로 성금을 이어오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권대성 서구동장은 “팍팍한 생활형편에도 불구하고 매년 큰 금액을 기부해 주셔서 고맙다”며,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잘 전달하여 할머니의 고귀한 마음이 헛되이 쓰이지 않도록 하겠다.”고 감사의 말씀을 전했다.






사진.자료제공/희망복지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