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5 (일)

  • 맑음속초 18.8℃
  • 맑음철원 18.5℃
  • 맑음동두천 20.3℃
  • 맑음대관령 15.4℃
  • -춘천 20.0℃
  • 구름조금백령도 18.0℃
  • 맑음북강릉 17.6℃
  • 맑음강릉 19.6℃
  • 맑음동해 16.9℃
  • 구름조금서울 20.5℃
  • 구름많음인천 18.8℃
  • 맑음원주 18.0℃
  • 맑음울릉도 18.4℃
  • 맑음수원 19.1℃
  • 맑음영월 17.5℃
  • 맑음충주 18.2℃
  • 맑음서산 19.2℃
  • 맑음울진 17.0℃
  • 맑음청주 19.4℃
  • 맑음대전 20.1℃
  • 맑음추풍령 17.6℃
  • 맑음안동 19.0℃
  • 맑음상주 19.9℃
  • 구름많음포항 18.2℃
  • 맑음군산 18.6℃
  • 맑음대구 20.0℃
  • 맑음전주 19.2℃
  • 구름조금울산 18.6℃
  • 구름조금창원 20.8℃
  • 구름조금광주 19.7℃
  • 구름많음부산 18.8℃
  • 구름많음통영 20.0℃
  • 구름많음목포 18.0℃
  • 구름많음여수 18.9℃
  • 구름많음흑산도 17.2℃
  • 구름많음완도 19.9℃
  • 맑음고창 19.0℃
  • 구름많음순천 18.9℃
  • 맑음홍성(예) 19.5℃
  • 흐림제주 18.0℃
  • 구름많음고산 15.1℃
  • 구름많음성산 17.6℃
  • 흐림서귀포 19.9℃
  • 맑음진주 21.2℃
  • 맑음강화 19.6℃
  • 맑음양평 20.3℃
  • 맑음이천 19.9℃
  • 맑음인제 18.7℃
  • 맑음홍천 19.0℃
  • 맑음태백 16.3℃
  • 맑음정선군 18.9℃
  • 맑음제천 18.4℃
  • 맑음보은 17.8℃
  • 맑음천안 19.3℃
  • 맑음보령 19.7℃
  • 맑음부여 19.7℃
  • 맑음금산 17.5℃
  • 맑음부안 18.8℃
  • 맑음임실 17.5℃
  • 맑음정읍 19.1℃
  • 맑음남원 18.3℃
  • 맑음장수 16.1℃
  • 맑음고창군 18.6℃
  • 맑음영광군 18.4℃
  • 구름많음김해시 19.8℃
  • 맑음순창군 18.4℃
  • 구름많음북창원 19.9℃
  • 구름많음양산시 21.3℃
  • 구름조금보성군 21.0℃
  • 맑음강진군 20.6℃
  • 맑음장흥 19.9℃
  • 구름조금해남 18.4℃
  • 구름많음고흥 19.4℃
  • 맑음의령군 21.4℃
  • 맑음함양군 20.1℃
  • 맑음광양시 20.3℃
  • 구름조금진도군 18.0℃
  • 맑음봉화 17.6℃
  • 맑음영주 18.7℃
  • 맑음문경 18.8℃
  • 맑음청송군 19.1℃
  • 맑음영덕 17.5℃
  • 맑음의성 19.8℃
  • 맑음구미 20.8℃
  • 맑음영천 19.7℃
  • 구름많음경주시 20.5℃
  • 맑음거창 19.7℃
  • 맑음합천 20.1℃
  • 구름조금밀양 20.1℃
  • 맑음산청 19.6℃
  • 구름많음거제 18.9℃
  • 구름많음남해 19.7℃
기상청 제공

문화공연/전시

안무가 유장일,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 선정작 ‘senseless violence’ 선보여

URL복사

 

(뉴스경북) 컨템포러리 발레 무용 단체 유장일 발레단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주최하는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에 선정돼 2월 5일부터 6일까지 서울시 종로구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작품 'senseless violence(부제: 이해할 수 없는 폭력)'을 선보인다.

작품 'senseless violence(부제: 이해할 수 없는 폭력)'은 앞뒤가 맞지 않은 이해할 수 없는 폭력이라는 뜻과 동시에 이런 상황들은 나와 상관없는 것으로 치부해 버리고 포기해 버리는 비겁한 단어의 뜻을 내포하고 있다.

이 작품은 빠르게 변해가는 현대 사회 속 혼란과 혼돈의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의 모습을 1970년대의 '브롱크스' 지역에 빗대어 표현하고, 모든 사회 시스템이 붕괴되고 인간의 기본 양심이 무너지는 현대 사회의 신체적, 언어적 폭력 속에 살아가는 오늘날 우리들을 표현하고자 했다.

또 현대 사회에서 발생하는 잔혹한 폭력성을 가진 사건들 속에서 우리는 오늘도 하루하루를 살아가며 이러한 신체적, 언어적 폭력을 저지르는 사람들을 유장일 안무자는 사랑과 연민의 눈으로 바라보고자 했다.

이 작품에는 △국립발레단 간판스타 이재우 △미국 뉴욕 앨빈에일리무용단 단원 성창용 △헝가리 국립발레단 솔리스트로 활동한 김민정 △ABT2, 올랜도발레단에서 주역으로 활동한 원진호 △보스턴 털사발레단 솔리스트로 활동한 이승현 △유니버셜발레단, 미국 텍사스발레단에서 활동한 용기 △국립발레단 최고의 테크니션 엄진솔 등 총 7명의 무용수가 출연한다.

유장일 발레단의 유장일 안무자는 '예술의 사회적 역할이 필요한 시기에 이 작품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힘과 위로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무대 위의 춤을 통해 우리가 꿈꾸는 평온, 사랑, 치유에 대해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유장일 발레단은 2004년부터 작품을 제작하며, 무용계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서울세계무용축제(SIDANCE), 바뇰레국제 안무대회, 전국무용제, 서울무용제 등 굵직한 무용 축제에서 작품을 선보이며, 선이 굵은 드라마 발레를 선보였다.

무용수들이 가진 장점을 최대한 끌어내 작품에 녹여낼 줄 아는 안무가로 평가받는 유장일은 2016년 서울무용제 대상, 남,여 연기상, 문화부장관상, 대한민국무용대상 베스트7 선정 등으로 안무력을 인정받았으며 2021년 1월에는 창작산실 올해의 레퍼토리에 선정돼 성남아트센터 오페라하우스에서 성황리에 공연을 마쳤다. 코로나19로 침체된 공연계에 활력을 불어넣었다는 평을 받았다.

현재 우리가 살아가는 세상의 사회적 문제점을 이야기한 2022년 창작산실 올해의 신작 유장일 발레단 senseless violence(부제: 이해할 수 없는 폭력)도 많은 기대 바란다. 작품은 작곡가 홍웅 감독의 5.1채널 음향 녹음을 통해 더 현장감 있는 공연이 예정이다.

이 공연은 2022년 2월 5일부터 6일까지 토요일 오후 7시, 일요일 오후 4시 대학로예술극장 대극장에서 진행된다. 티켓 예매와 공연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아르코,대학로예술극장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