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2 (화)

  • 흐림동두천 3.4℃
  • 맑음강릉 7.1℃
  • 박무서울 4.3℃
  • 구름많음울릉도 6.8℃
  • 맑음울진 5.7℃
  • 박무대전 3.9℃
  • 박무안동 3.2℃
  • 맑음상주 4.0℃
  • 연무포항 7.1℃
  • 박무대구 6.3℃
  • 구름조금울산 7.1℃
  • 박무광주 4.3℃
  • 맑음부산 6.5℃
  • 흐림고창 2.1℃
  • 연무제주 7.2℃
  • 흐림강화 4.3℃
  • 흐림보은 3.8℃
  • 구름많음금산 3.3℃
  • 구름많음강진군 3.2℃
  • 맑음봉화 -0.3℃
  • 흐림영주 4.6℃
  • 구름많음문경 4.3℃
  • 맑음청송군 2.6℃
  • 맑음영덕 5.6℃
  • 맑음의성 1.6℃
  • 구름조금구미 3.9℃
  • 맑음영천 5.7℃
  • 맑음경주시 6.6℃
  • 맑음거제 7.3℃
기상청 제공

기관단체

안동시, 안동차전놀이 전수 교육관 증축 나서

교육관 증축(2층)으로 국가무형문화재 제24호 안동차전놀이 전승에 박차

 



[안동시/뉴스경북=김재원 기자] 안동시는 국가무형문화재 차전놀이의 계승과 발전을 위해 ‘안동차전놀이 전수교육관’ 증축에 나선다.


  시는 12억 원을 투입해 안동탈춤공원에 위치한 차전놀이 전수교육관을 정비·증축하기로 하고 이달 중 공사에 들어간다.


  현재의 전수교육관은 홍보 전시관과 전용 교육장이 없어 무형문화재의 전승에 많은 어려움을 겪어왔다. 이에 시는 문화재청에 건의해 전수교육관 증축 및 개·보수 사업을 추진한다.
  기존 1층의 전수교육관 일부를 철거하고 전체면적 244㎡의 2층 건물을 증축한다. 1층은 리모델링해 전시관과 사무실로 사용하고, 2층은 홍보교육관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안동차전놀이는 국가무형문화재 제24호로 지정된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무형문화재로서 국내뿐만 아니라 2000년에는 독일 하노버, 2016년에는 캐나다 밴쿠버, 2018년에는 뉴질랜드에 초청 시연되는 등 해외 공연을 통해 국위를 선양하고 안동문화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데 많은 공을 세우고 있다.


  민족의 혼과 향토적 애향심을 배양하며 1천여 년을 이어오던 안동차전놀이는 1922년 일제의 탄압에 의해 중단되었다가 44년 후인 1966년 재현되는 아픈 역사를 가지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차전놀이가 가지는 의미를 잘 보전해 우리 지역의 대표적인 관광자원으로 육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자료제공/문화재관리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