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5 (토)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3.9℃
  • 연무서울 -7.7℃
  • 구름많음울릉도 1.1℃
  • 맑음울진 -3.3℃
  • 박무대전 -8.0℃
  • 박무안동 -10.3℃
  • 맑음상주 -9.3℃
  • 맑음포항 -3.2℃
  • 맑음대구 -7.7℃
  • 맑음울산 -2.7℃
  • 맑음광주 -4.7℃
  • 맑음부산 -1.0℃
  • 맑음고창 -5.6℃
  • 맑음제주 2.1℃
  • 맑음강화 -9.9℃
  • 구름많음보은 -12.6℃
  • 구름조금금산 -12.1℃
  • 맑음강진군 -6.0℃
  • 맑음봉화 -14.6℃
  • 맑음영주 -12.1℃
  • 맑음문경 -11.1℃
  • 구름많음청송군 -13.9℃
  • 맑음영덕 -4.3℃
  • 맑음의성 -13.4℃
  • 구름조금구미 -8.1℃
  • 맑음영천 -10.2℃
  • 맑음경주시 -6.8℃
  • 맑음거제 -2.8℃
기상청 제공

경북 명소.명인

전체기사 보기

현역 중견언론인 ‘장편소설 사랑이 운다’ 출간 화제

김제덕 기자 <아빠 어렸을 적에> 등 다수의 에세이집을 펴낸 중견언론인 40년 가까이 헤어져 있다가 슬픈 해후를 하는 사랑의 비애를 다룬 작품

[신간/뉴스경북=김승진 기자]현역 언론인인 영남일보 김제덕 기자가 아날로그시대의 순수한 첫사랑을 다룬 장편소설 <사랑이 운다>(좋은땅출판사)를 출간 주목받고 있다. 김규인이란 필명으로 펴낸 이 책은 스무 살 무렵 만난 청춘남녀가 이별 뒤 40년 가까이 헤어져 있다가 슬픈 해후를 하는 사랑의 비애를 다룬 작품이다. 이 소설은 동시대를 살아가는 우리들에게 사랑이란 무엇인가에 대한 근원적인 질문을 던진다. 또한, 사랑했던 여인을 위해 첫 만남의 장소를 복원한다는 스토리 구성이나, 첫사랑의 여인을 위해 그녀의 남편을 살해하려는 과정이 추리소설 기법으로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무엇보다도 소설 속에 나타나는 Y역과 서천제방, 안정강변 등 지역을 유추해볼 수 있는 정감어린 장소가 등장해 읽는 재미를 더하고 있다. 한국작가회의 부이사장인 권서각 시인은 “이 소설은 아날로그 세대에게는 첫사랑의 향기를 느끼게 하고, 디지털세대에게는 이처럼 지독한 사랑도 있을 수 있구나 하는 생각을 갖게 한다”고 말했다. 한편, 김제덕 기자는 <아빠 어렸을 적에> 등 다수의 에세이집을 펴낸 중견언론인이다. 사진.자료제공/영남일보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