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구름조금동두천 1.8℃
  • 맑음강릉 7.5℃
  • 황사서울 3.0℃
  • 흐림울릉도 10.2℃
  • 흐림울진 8.7℃
  • 황사대전 6.7℃
  • 황사안동 6.5℃
  • 흐림상주 6.8℃
  • 흐림포항 9.6℃
  • 흐림대구 9.0℃
  • 흐림울산 10.1℃
  • 황사광주 8.4℃
  • 구름많음부산 11.8℃
  • 흐림고창 7.8℃
  • 황사제주 12.5℃
  • 구름많음강화 2.4℃
  • 흐림보은 5.5℃
  • 흐림금산 5.6℃
  • 흐림강진군 9.0℃
  • 구름많음봉화 4.8℃
  • 구름많음영주 4.8℃
  • 구름많음문경 5.5℃
  • 구름많음청송군 6.1℃
  • 구름많음영덕 8.3℃
  • 흐림의성 8.2℃
  • 흐림구미 8.5℃
  • 구름많음영천 8.4℃
  • 흐림경주시 9.3℃
  • 흐림거제 11.8℃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특보] 세계유산 '도산서원, 병산서원'에서 등재 축하행사 열려

도산서원에는 권영세 안동시장이, 병산서원에는 김세환 안동시 부시장이 관광객 맞이에 나서
안동시, 양 서원을 방문하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하회탈 목걸이 등 기념품을 제공하며, 등재의 기쁨을 함께 나눠.

 ▲도산서원 축하행사(기념품 건네는 권영세 안동시장)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안동시는 7일 도산서원, 병산서원에서 ‘세계유산 등재 축하 행사’를 개최했다.


세계유산위원회는 지난 6일 도산서원, 병산서원이 포함된 ‘한국의 서원’을 세계유산목록에 등재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방문객들이 선물받은 기념부채를 들어 보이고 있다.(병산서원 기념행사)





이날 행사는 도산서원에는 권영세 안동시장이, 병산서원에는 김세환 안동시 부시장이 관광객 맞이에 나섰다.

안동시는 양 서원을 방문하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하회탈 목걸이 등 기념품을 제공하며, 등재의 기쁨을 함께 나눴다.


도산서원은 이날 입장료를 받지 않았으며, 두 서원에 입구에 축하 방명록도 비치해 관광객들이 인사말을 기록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세계유산으로서의 서원 가치를 새롭게 느낄 수 있는 축하의 장을 마련했다.


▲오른쪽 첫번째 이근필 퇴계종손, 두번째 권영세 안동시장(도산서원 기념행사)


▲도산서원 축하행사 (외국인방문객과 함께)




도산서원을 방문한 한 관광객은 “안동이 할머니 집이라 주말에 들렀다가 도산서원을 찾게 됐다. 마침 도산서원이 세계유산에 등재된 첫날 방문하게 돼서 더 기쁘다. 세계유산 등재를 축하한다.”고 말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도산서원, 병산서원의 세계유산 등재는 우리 모두가 반기고 축하해야 할 일이다.”며, “우리의 전통가치, 문화유산이 세계에서 인정받은 결과이며, 앞으로도 이러한 안동의 가치를 세계화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했다.



사진.자료제공/안동시공보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