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11 (수)

  • 구름많음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13.8℃
  • 박무서울 7.9℃
  • 구름많음울릉도 12.6℃
  • 구름많음울진 12.1℃
  • 박무대전 12.4℃
  • 안개안동 1.3℃
  • 맑음상주 1.2℃
  • 박무포항 10.1℃
  • 박무대구 6.8℃
  • 구름많음울산 14.4℃
  • 박무광주 9.1℃
  • 연무부산 14.1℃
  • 구름많음고창 11.5℃
  • 구름조금제주 16.7℃
  • 맑음강화 8.1℃
  • 흐림보은 2.6℃
  • 흐림금산 6.6℃
  • 구름많음강진군 6.5℃
  • 구름많음봉화 1.5℃
  • 맑음영주 1.7℃
  • 구름조금문경 1.9℃
  • 구름많음청송군 2.6℃
  • 구름많음영덕 13.0℃
  • 구름많음의성 1.8℃
  • 구름많음구미 3.6℃
  • 구름많음영천 6.5℃
  • 구름많음경주시 9.8℃
  • 구름조금거제 14.3℃
기상청 제공

정태춘&박은옥 40주년 기념 안동특별콘서트

‘정태춘&박은옥 40주년 기념 안동 특별콘서트-날자 오리배’
12월 6일 저녁 7시 30분 웅부홀에서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한국적 포크 음악계의 전설 정태춘, 박은옥 부부가 데뷔 40주년을 맞아 12월 6일 저녁 7시 30분 웅부홀에서 ‘정태춘&박은옥 40주년 기념 안동 특별콘서트-날자 오리배’를 공연한다. 


  정태춘, 박은옥 부부는 20세기 후반 한국 사회의 모순과 저항을 시와 음악으로 표현한 실천적 예술가로 잘 알려져 있다. 정태춘의 구슬프고 투박한 목소리와 박은옥의 아련한 느낌을 불러일으키는 고운 목소리는 환상적인 호흡을 자랑한다. 


  포크 기타 연주, 밴드, 클래식 악기 바이올린, 첼로, 성악가, 소리꾼 등의 다양한 협연으로 두 거장의 깊고 넓은 음악 세계를 보다 풍성하게 관람할 수 있는 콘서트이다.


  포크 문화의 향취가 남아있는 70년대 서양 노래 번안곡과 차별화된 한국적 정서를 서정성과 사회성을 담고 있는 노랫말로 나타낸 ‘시인의 마을’, ‘촛불’, ‘떠나가는 배’ 등은 한국을 대표하는 싱어송라이터의 표본이다.


  자기 내면의 이야기에 충실했던 싱어송라이터 정태춘과 긴 세월 동안 그와 함께 해왔던 동반자 박은옥의 콘서트는 자의식이 강한 서정의 노래와 뜨거운 격정의 노래 속에서 깊은 울림이 있는 감동을 느낄 수 있는 공연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정태춘&박은옥 40주년 기념 안동특별콘서트 – 날자 오리배’ 관람료는 R석 7만원, S석 5만원, A석 3만원이며 초등학생 이상 관람할 수 있다. 


 공연 문의 전화(☎054-840-3600) , 안동문화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art.andong.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자료제공/공연기획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