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금)

  • 맑음동두천 13.1℃
  • 맑음강릉 18.7℃
  • 연무서울 12.1℃
  • 맑음울릉도 17.1℃
  • 맑음울진 16.5℃
  • 맑음대전 13.9℃
  • 맑음안동 14.4℃
  • 맑음상주 15.0℃
  • 맑음포항 17.4℃
  • 맑음대구 16.0℃
  • 맑음울산 17.1℃
  • 맑음광주 14.5℃
  • 맑음부산 17.1℃
  • 맑음고창 13.5℃
  • 구름조금제주 13.7℃
  • 맑음강화 12.3℃
  • 맑음보은 13.1℃
  • 맑음금산 13.5℃
  • 맑음강진군 15.1℃
  • 맑음봉화 15.7℃
  • 맑음영주 15.1℃
  • 맑음문경 14.9℃
  • 맑음청송군 14.7℃
  • 맑음영덕 17.2℃
  • 맑음의성 15.3℃
  • 맑음구미 16.3℃
  • 맑음영천 16.0℃
  • 맑음경주시 15.9℃
  • 맑음거제 15.5℃
기상청 제공

[기자수첩] 안동시 초대민선체육회장 안윤효씨 당선

민선 안동시체육회장을 뽑는 선거에 박빙의 승부를, 한 편의 드라마를 기대했던 이유는 뭘까?



[기자수첩/뉴스경북=이상덕 기자]


총 선거인단 199명 중 129표 득표 당선!


초대 민선 안동시체육회장을 뽑는 선거에서 안윤효 후보가 총 유권자 199명 중 129표를 얻어 회장에 당선됐다.


10일 오전 10시부터  각 후보 정견발표 이후 시작된 투표는 오후 1시에 마감됐다.

12시 점심시간을 통해 선거인단이 몰릴 것이라는 예상을 뛰어넘어 선거인단들이 일찌감치 투표에 참여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한 것으로 집계됐다.


초대 체육회 회장선거가 박빙이 예상된 가운데 총 유효투표 193표 중 기호2번 안윤효 후보가 129표. 이재업 후보는 64표를 얻는데 그처 안 후보의 압도적 승리로 끝났다.

 


그러나 이번 민선체육회장 선거를 지켜보는 시민들은 막상막하의 구도를 예측했었는지 이후보측은 아쉬워하는 표정이 역력해 보였다.


투표장 안팎에서 들어 본 안 후보의 평은 (현) 김광림의원 초대 보좌관 출신으로 김의원 측근으로 분류되고 있는 가운데, 김광림의원 측근과 반 김광림의원 세력 대결로 보는 견해가 만만치 않아 보였다.


이처럼 제21대 총선을 90여일 앞두고 치러진 안동시 민선체육회장 선거는 각 후보들에게도 초미의 관심사였다.


안동시 용상동에서 온 k모(67세)씨는 “미니 총선 전  구도로 보아서는 이 후보가 절대로 질수 없는 선거 였다. 결과에는 승복하지만 출사표를 던진 안동시 선거구 권, 권, 김, 이, 박 총선후보들에게는 빨간불이 켜졌다”고 잠시 말문을 잇지 못했다.    

  

이날 현장에서 당선증을 교부받은 안 후보는 "안동시체육회장으로 당선 될 수 있도록 성원을 보내준 시민과 체육인 등 공정하고 훌륭한 선거를 준비해 준 관계자 여러분들에게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더불어  "초심을 잃지 않고 체육을 통해 체육인과 시민이 하나 되며 체육을 통해 행복한 안동을 만들겠다."고 당선 소감을 밝혔다.


 민선 안동시체육회장을 뽑는 선거에 박빙의 승부를, 한 편의 드라마를 기대했던 이유는 뭘까?


안동시 초대 민선체육회장이 어떤 위치인지 앞으로의 행보가 주목된다.

안동시 체육인들의 더큰 변화와 발전을 기대해 본다.






취재.사진/뉴스경북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