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02 (월)

  • 맑음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4.6℃
  • 구름많음서울 4.7℃
  • 울릉도 2.8℃
  • 맑음울진 4.8℃
  • 구름조금대전 4.3℃
  • 맑음안동 5.5℃
  • 구름많음상주 6.0℃
  • 구름조금포항 7.7℃
  • 맑음대구 7.0℃
  • 구름조금울산 6.7℃
  • 구름많음광주 4.6℃
  • 구름조금부산 8.2℃
  • 구름조금고창 2.8℃
  • 맑음제주 7.4℃
  • 구름조금강화 2.8℃
  • 구름조금보은 3.4℃
  • 구름많음금산 4.8℃
  • 구름조금강진군 4.0℃
  • 구름조금봉화 2.1℃
  • 맑음영주 4.0℃
  • 구름조금문경 3.1℃
  • 맑음청송군 4.2℃
  • 구름조금영덕 4.7℃
  • 구름조금의성 2.6℃
  • 구름많음구미 5.1℃
  • 맑음영천 5.9℃
  • 흐림경주시 6.5℃
  • 구름조금거제 8.7℃
기상청 제공

김대일 도의원이 '밉지' 않은 이유!

김대일 도의원 5분발언, 대구경북 행정통합 논의에 앞서 ‘북부권 산업발전 전략’ 제시 촉구
- 도청신도시 및 안동·예천의 ‘행정이원화 문제’ 해결 촉구
- 북부권 발전 필수시설인 통합신공항, 조속한 이전 추진 축구


[경북도의회/뉴스경북=김승진 기자] 경상북도의회 김대일 의원(안동, 자유한국당, 기획경제위원회)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주장하는 '대구경북 행정통합'에 앞서 산업화에 뒤쳐진 ‘경북 북부권의 균형발전’이라는 과제를 안고 이전한 경북도청의 당초 이전 취지를 되살려야 한다"는 제언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경상북도의회 김대일 의원은 29일 제 313회 경상북도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주장하는 대구경북 행정통합에 앞서 산업화에 뒤쳐진‘경북 북부권의 균형발전’이라는 과제를 안고 이전한 경북도청의 당초 이전 취지를 되살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의원은 "경북도청 이전을 논의하고 실행하는데 22년의 세월이 걸린 만큼 이보다 더 큰 두 광역단체의 행정통합이라는 거대담론이 쉽게 실현되기는 어려울 것"이라면서

"북부권 균형발전을 취지로 경북도청을 이전한지 겨우 4년으로 신도시 확장과 북부권 발전이 제대로 정착되기도 전에 도지사의 성급한 정치적 행보는 북부권 발전에 장애가 될 수 있다"고 우려를 전했다.


대구경북 행정통합은 대구 인근의 시군 중심으로 우선 확장될 수 밖에 없어 그 실현 여부를 떠나 논의 자체가 북부권 산업발전 정책에 대한 신뢰성을 떨어뜨리고 이로 인해 북부권 전체가 국민과 투자자들로부터 외면 받을 수 있음도 피력했다.


이에 김대일 의원은 대구경북 행정통합을 논의하기에 앞서 경북도청을 북부권으로 이전하게 된 당초 취지를 되살려 대형 국책사업 및 국가 산업단지 유치 계획과 북부권 관광 및 교통 인프라 확충 등을 포함한 ‘북부권 산업발전 전략’을 우선 제시해줄 것을 촉구하고,


도청신도시를 중심으로 안동시와 예천군의 행정이원화와 구도심 공동화 문제 등 신도시로 인해서 발생하는 두 시군의 문제해결에 노력해줄 것과
북부권 발전에 필수 기반시설이 될 통합신공항 이전도 주민투표를 진행한 만큼 다른 시도에 주도권을 뺏기지 않도록 도지사의 모든 역량을 발휘하여 조속히 추진해 줄 것은 촉구했다.


마지막으로 북부권 발전 전략이 우선적으로 제시될 때 메가시티를 지향하는 ‘대구경북 행정통합’이 더욱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하면서 5분 자유발언을 마무리 했다.


논제가 다를진 모르겠지만 "안동과 예천 통합만이..."를 외쳐야 "좀 아는 정치인"이라고 여겼는지 누구 할 것 없이 시도때도 없이 통합을 외치는 이들이 늘어나고 있는 현실에서 '어쩌면 '밉상'으로 비쳐질지 모르는 '통합'이라는 허울좋은 가면을 벗어버리고 맞짱토론이라도 해보자'는 김 의원의 제언에 자신도 미처 예감하지 못했던 힘을 보탤 도민들이 의외로 많지 않을까 여겨진다.


요즘 부쩍 "저분은 사업을 하지 왜 정치를 한다고 나섰을까!"라는 분들을 많이 만난다.




사진.자료제공/입법정책담당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