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2 (일)

  • 맑음동두천 11.4℃
  • 맑음강릉 9.4℃
  • 맑음서울 12.4℃
  • 맑음울릉도 5.6℃
  • 구름조금울진 8.4℃
  • 맑음대전 13.1℃
  • 맑음안동 10.8℃
  • 맑음상주 14.8℃
  • 구름조금포항 10.8℃
  • 맑음대구 11.5℃
  • 구름조금울산 10.3℃
  • 맑음광주 13.1℃
  • 구름조금부산 11.1℃
  • 맑음고창 9.0℃
  • 구름많음제주 12.9℃
  • 맑음강화 11.6℃
  • 맑음보은 11.2℃
  • 맑음금산 12.9℃
  • 맑음강진군 13.1℃
  • 맑음봉화 8.7℃
  • 맑음영주 14.6℃
  • 맑음문경 13.7℃
  • 맑음청송군 7.9℃
  • 흐림영덕 8.9℃
  • 맑음의성 16.4℃
  • 맑음구미 16.5℃
  • 맑음영천 9.7℃
  • 구름많음경주시 10.9℃
  • 맑음거제 11.7℃
기상청 제공

경주 양동마을 '청보리 밟기 체험 행사' 열려

지난달 20일부터 보리가 뿌리내리는 이달 말까지 보리밟기 체험행사 계획


[경주시/뉴스경북=김재원 기자] “엄마! 땅이 푹신푹신해서 너무 재미있어요~”

이렇게 발로 밟아주면 정말 보리가 쑥쑥 자란다고요?”

양동마을 청보리 밟기 체험현장에 아이들의 웃음소리가 울려 퍼지고 있다.

 

경주시는 양동마을을 방문한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놀 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하고자 지난해 11월 양동마을 입구 공터 6,600에 청보리 160을 파종해 지난달 20일부터 보리가 뿌리내리는 이달 말까지 보리밟기 체험행사를 진행 중이다.

 

주말을 맞아 체험행사에 참여한 A(37)아이들이 흙을 밟아볼 기회가 많지 않은데 이렇게 아름다운 양동마을의 전통가옥을 배경으로 보리밟기를 하니 좋은 경험이 됐다, “보리밟기가 보리농사에 반드시 필요한 일이라는 말을 들으니 더욱 신기했다고 말했다.

 

이채경 문화재과장은 최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전염병으로 불안한 사회분위기이지만, 아이들이 흙을 밟으며 마음껏 뛰어 놀고 어른들은 옛 추억을 상기하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 “따뜻한 5월이 되면 청보리밭은 싱그러운 녹색물결을 선사해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보리밟기는 겨울동안 부풀어 오른 땅을 밟아 보리의 뿌리가 튼튼하게 자라고 보리가 웃자라는 것을 방지해 생육을 좋게 하는 전통 보리재배 방식이다.


사진.자료제공/역사마을관리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