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4 (화)

  • 구름조금동두천 11.5℃
  • 맑음강릉 9.7℃
  • 맑음서울 11.7℃
  • 맑음울릉도 6.0℃
  • 맑음울진 9.0℃
  • 맑음대전 13.7℃
  • 맑음안동 10.1℃
  • 맑음상주 13.8℃
  • 맑음포항 11.5℃
  • 맑음대구 12.2℃
  • 맑음울산 10.8℃
  • 맑음광주 13.3℃
  • 구름조금부산 10.9℃
  • 맑음고창 8.9℃
  • 맑음제주 13.1℃
  • 맑음강화 11.1℃
  • 맑음보은 9.2℃
  • 맑음금산 12.4℃
  • 맑음강진군 10.7℃
  • 맑음봉화 7.3℃
  • 맑음영주 9.5℃
  • 맑음문경 11.3℃
  • 맑음청송군 8.0℃
  • 맑음영덕 7.4℃
  • 맑음의성 11.9℃
  • 맑음구미 14.5℃
  • 맑음영천 9.9℃
  • 맑음경주시 10.0℃
  • 맑음거제 11.2℃
기상청 제공

[화보] 새콤달콤 김천자두 꽃 활짝

사랑과 정성으로 키워낸 김천 명품자두 5월 상순이면 수확

 


[김천시/뉴스경북=김재원 기자] 김천의 봄을 알리는 자두 꽃이 활짝 폈다.

아직 노지 자두는 꽃을 틔우기 전이지만 김천 남면 운곡리 큰개울농장 위숙화씨의 하우스에는 노지보다 40일 정도 빨리 자두 꽃이 만개한 셈이다.


 이는 소비자들에게 조금이라도 일찍 김천의 명품자두 맛을 보여드리고자 1월초부터 기름보일러를 이용해 온도를 높이는 등 여러 가지 노력으로 이뤄낸 성과이다.


 농장에서는 온라인으로도 유통을 하고 있어 소비자들은 보다 신선한 자두를 접할 수 있는 기회이다.


 현재 김천에는 큰개울농장 외에도 12곳에서 하우스 재배시설을 이용해 노지보다 이른 5월 상순에 자두를 수확할 예정이다.


 농업기술센터 서범석 소장은 “전국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명품 김천자두의 명성을 지키기 위해 품질중심의 자두를 생산해 소비자가 신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사진.자료제공/기술지원과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