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흐림동두천 23.4℃
  • 흐림강릉 24.0℃
  • 천둥번개서울 24.7℃
  • 울릉도 22.3℃
  • 흐림울진 24.6℃
  • 천둥번개대전 25.3℃
  • 안동 23.8℃
  • 흐림상주 23.7℃
  • 흐림포항 26.3℃
  • 흐림대구 24.8℃
  • 구름많음울산 26.3℃
  • 흐림광주 25.9℃
  • 부산 26.0℃
  • 흐림고창 26.5℃
  • 구름조금제주 29.9℃
  • 흐림강화 24.1℃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4.6℃
  • 구름조금강진군 27.5℃
  • 흐림봉화 23.1℃
  • 흐림영주 23.1℃
  • 흐림문경 23.6℃
  • 흐림청송군 23.1℃
  • 흐림영덕 25.0℃
  • 흐림의성 23.7℃
  • 흐림구미 23.7℃
  • 구름많음영천 23.8℃
  • 구름많음경주시 25.3℃
  • 구름조금거제 26.4℃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안동 단호박, 멜론 일본·동남아 수출길 활짝!

단호박 600톤은 8월 말까지, 멜론 300톤은 9월까지 무난


[안동시/뉴스경북=권오한 기자] 지난 7월 16일 풍천 멜론의 대만 수출을 시작으로, 서안동농협멜론공선회와 와룡단호박·녹전단호박 작목반에서는 동남아와 일본으로 본격적인 수출 작업에 쉴 틈이 없다.


안동멜론은 8kg 상자당 18,000원 ~ 22,000원으로 현재까지 70톤을 수출하였으며, 단호박은 kg당 750원으로 지난주까지 150톤을 수출하였고 9월 말까지 멜론 300톤, 단호박은 600톤의 수출목표량을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안동멜론은 공 모양으로 과실이 크고 달며 향기가 좋아 대만과 홍콩 등 동남아지역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가 있으며, 안동단호박은 미네랄과 비타민 등이 풍부하고 맛과 영양이 가득한 웰빙 농산물로 일본 소비자들이 특히 선호하는 대표적인 과채류 중 하나다.


세계적인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대부분 수출이 부진한 가운데 안동 신선농산물이 수출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는 것은 안동멜론·단호박을 지역의 특화된 고소득 작물로 집중 육성하고 품질 고급화와 엄격한 선별로 현지소비자의 기호를 사로잡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안동시는 “지속적인 농산물 수출확대와 농가소득 증대를 위하여 시, 지역농협, 수출업체, 수출농가가 모두 힘을 모아야 할 때”라고 강조하고 있다.









사진.자료제공/수출식품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