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조금동두천 21.6℃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많음서울 22.4℃
  • 흐림울릉도 18.7℃
  • 구름많음울진 21.2℃
  • 맑음대전 22.6℃
  • 구름많음안동 21.9℃
  • 구름많음상주 22.2℃
  • 구름많음포항 22.4℃
  • 구름많음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22.6℃
  • 구름조금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4.3℃
  • 맑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5.4℃
  • 맑음강화 22.2℃
  • 맑음보은 21.0℃
  • 맑음금산 22.3℃
  • 구름조금강진군 24.2℃
  • 구름많음봉화 19.6℃
  • 구름많음영주 20.4℃
  • 구름많음문경 22.0℃
  • 구름많음청송군 20.8℃
  • 구름많음영덕 21.8℃
  • 구름많음의성 22.3℃
  • 구름조금구미 22.7℃
  • 구름많음영천 22.7℃
  • 구름많음경주시 22.8℃
  • 맑음거제 22.8℃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대구 서문시장 화재 스프링클러 제때 작동...하마터면 큰일 날 뻔

스프링클러 작동과 눈높이에 보이는 소화기로,,, 2분 만에 진화

URL복사


[대구소방/뉴스경북=김승진 기자]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이지만)는 지난 11일 오전 7시 30분 대구 서문시장 2지구 점포에서 원인 모를 불이 났지만 제때 작동된 스프링클러와 눈높이로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로 2분 만에 진화했다고 밝혔다.


대구소방에 따르면 대구 중구 서문시장 2지구 내 1층 가방 가게에서 연기가 난다는 신고를 받고 소방차량 37대, 소방관 81명이 출동해 선착대가 2분 만에 도착해 확인한 바 다행히 가게 내 설치된 스프링클러가 작동해 큰 피해로 번지지는 않았다.


소방당국은 지하 1층에서 음식점을 하는 민병선씨(남, 74년생)가 영업 준비 중에 타는 냄새가 나서 1층으로 올라가 보니 불이 나고 있었고, 스크링클러가 작동 중이었는데 119에 신고 후 추가적으로 시장 군데군데 비치된 보이는 소화기로 불을 끈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대구소방은 화재로 가게 일부가 소실됐고, 화재를 감지하면 자동으로 물을 흩뿌리는 스프링클러 장치로 인한 수손 피해가 일부 발생했지만 인해 인명피해는 없다고 밝히고 자세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서문시장 상인들은 예전의 대형 화재에 대한 기억으로 불안한 가슴을 쓸어내렸다. 지난 2005년과 2016년 서문시장에 큰불이 나 망연자실했던 기억이 생생하기 때문이다.


민병선씨는 “소방시설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알았고 평상시 소화기 위치를 알아둔 게 큰 도움이 됐다”며 “큰 피해로 이어지지 않아 다행스럽다”고 말했다.








뉴스경북

사진.자료제공/예방홍보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