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8 (금)

  • 구름조금속초 23.6℃
  • 흐림철원 24.3℃
  • 흐림동두천 23.8℃
  • 흐림대관령 24.2℃
  • 흐림춘천 26.0℃
  • 백령도 21.6℃
  • 흐림북강릉 29.4℃
  • 흐림강릉 28.7℃
  • 흐림동해 25.9℃
  • 박무서울 25.1℃
  • 박무인천 23.7℃
  • 흐림원주 25.9℃
  • 안개울릉도 24.6℃
  • 박무수원 25.5℃
  • 흐림영월 24.7℃
  • 구름많음충주 25.6℃
  • 흐림서산 24.6℃
  • 흐림울진 25.5℃
  • 흐림청주 26.7℃
  • 대전 26.6℃
  • 흐림추풍령 24.8℃
  • 흐림안동 26.3℃
  • 구름많음상주 25.6℃
  • 흐림포항 28.4℃
  • 구름조금군산 26.6℃
  • 구름많음대구 27.7℃
  • 흐림전주 27.2℃
  • 구름많음울산 27.6℃
  • 창원 26.2℃
  • 박무광주 25.9℃
  • 구름많음부산 26.0℃
  • 구름조금통영 26.9℃
  • 흐림목포 25.9℃
  • 흐림여수 26.1℃
  • 안개흑산도 24.1℃
  • 구름많음완도 27.2℃
  • 흐림고창 25.9℃
  • 흐림순천 25.2℃
  • 홍성(예) 25.6℃
  • 구름조금제주 28.6℃
  • 구름조금고산 27.1℃
  • 구름조금성산 26.9℃
  • 흐림서귀포 26.6℃
  • 구름조금진주 26.7℃
  • 구름조금강화 23.7℃
  • 흐림양평 25.4℃
  • 흐림이천 25.9℃
  • 흐림인제 26.1℃
  • 흐림홍천 25.8℃
  • 흐림태백 23.1℃
  • 구름많음정선군 24.6℃
  • 흐림제천 24.4℃
  • 구름많음보은 25.8℃
  • 흐림천안 25.8℃
  • 흐림보령 25.1℃
  • 구름많음부여 26.2℃
  • 흐림금산 25.4℃
  • 구름많음부안 26.6℃
  • 흐림임실 24.8℃
  • 흐림정읍 26.0℃
  • 흐림남원 25.3℃
  • 구름조금장수 24.6℃
  • 흐림고창군 26.2℃
  • 흐림영광군 26.0℃
  • 구름많음김해시 26.1℃
  • 흐림순창군 26.4℃
  • 구름많음북창원 26.9℃
  • 구름많음양산시 27.1℃
  • 흐림보성군 27.0℃
  • 흐림강진군 27.0℃
  • 흐림장흥 26.9℃
  • 구름많음해남 26.3℃
  • 구름많음고흥 26.3℃
  • 구름조금의령군 27.0℃
  • 흐림함양군 25.7℃
  • 구름많음광양시 27.0℃
  • 구름많음진도군 26.0℃
  • 흐림봉화 23.5℃
  • 흐림영주 24.3℃
  • 구름많음문경 24.5℃
  • 흐림청송군 24.8℃
  • 흐림영덕 26.1℃
  • 구름많음의성 27.3℃
  • 구름많음구미 26.6℃
  • 흐림영천 25.7℃
  • 흐림경주시 26.8℃
  • 흐림거창 25.3℃
  • 구름많음합천 27.2℃
  • 흐림밀양 27.9℃
  • 흐림산청 25.3℃
  • 구름조금거제 26.2℃
  • 구름조금남해 27.1℃
기상청 제공

문화공연/전시

'골 때리는 그녀들', 수요 예능 전체 1위! 이은형 데뷔골에 남편 강재준 백덤블링 퍼포먼스…

 

(뉴스경북) 리그 2연승을 노리는 'FC개벤져스'와 'FC 탑걸'의 경기가 그려진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이 수요 예능 시청률 전체 1위에 등극했다.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2일 방송된 '골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은 가구 시청률 9.0%(수도권 기준), 화제성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 3.9%로, 2049 수요 전체 1위, 가구 시청률 수요 예능 1위를 차지했다. 특히, 'FC 개벤져스' 이은형의 터닝슛에 이은 데뷔골 장면에서 최고 분당 시청률이 11.1%까지 치솟았다.

이날 두 팀은 경기 전부터 승리를 위한 투지를 불태웠다. 'FC 탑걸'은 대기실에서 승리를 염원하는 기도를 하며 경기를 준비했고, 'FC 개벤져스'는 시즌 1에서 최강팀 'FC 불나방'을 꺾고난 뒤 'FC 월드클라쓰'에게 패배한 순간을 떠올리며 정신을 무장했다. 특히, 오나미는 '사실 프러포즈를 받았다'며 '골을 넣으면 나도 프러포즈를 해야겠다고 생각했다'라고 특별한 세리머니를 위해 골을 넣고 싶은 마음을 고백했다. 'FC 탑걸'의 바다는 '('FC 개벤져스'의) 김민경 씨도 체력으로 이길 수 있다'라며 체력에 자신감을 드러냈고, 문별은 '저번에 한 골을 넣었다. 이번에는 두 골을 넣는 게 제 목표다'라며 출격을 준비했다. 또한 양 팀의 선수를 응원하기 위해 각 팀 선수의 남편들이 경기장을 찾아 눈길을 끌었다. 'FC 탑걸' 간미연의 남편 황바울과 'FC 개벤져스' 이은형의 남편 강재준이 관객석에서 열렬한 응원을 보냈다.

전반전 시작 후 얼마 지나지 않아 'FC 개벤져스'가 찬스를 맞이했다. 자신감 있는 돌파 후 아웃사이드 킥을 보여준 오나미의 기습 슈팅은 그대로 'FC 탑걸'의 골망을 갈랐다. 오나미는 첫 골 기록 후 입고있던 유니폼 상의를 뒤집어 해설진을 깜짝 놀라게 했다. 오나미가 준비한 특별한 티셔츠에는 '박민 나랑 결혼하자'라는 프러포즈 문구가 적혀 있었다. 지켜보던 'FC 개벤져스'의 선수들은 오나미의 프러포즈에 환호를 하며 골의 기쁨을 만끽했다.

'FC 개벤져스'가 빠른 템포의 공격을 이어가는 와중, 'FC 탑걸'은 선수들의 연이은 부상으로 인해 위기를 맞았다. 초반부터 수비의 핵심인 유빈이 부상을 입게 되었고, 역시 부상으로 경기에 참여하기 힘들었던 채리나마저 이를 악물고 경기에 임했다. 선수들은 경기장 안에서 끊임없이 서로를 다독이며 집중을 잃지 않았다.

'FC 개벤져스'는 골키퍼 조혜련이 하프라인까지 전진하는 화끈한 전술을 보여주며 총공격을 퍼부었다. 이어 김혜선이 땅볼로 세게 찬 공이 그대로 골문을 뚫으며 데뷔 첫 골 겸 추가골을 터뜨렸다. 김혜선은 '막는 건 김혜선, 이제 차는 것도 김혜선이었으면 (좋겠다)'라며 첫 골 소감을 전했다.

후반전에도 양 팀의 경기력은 빛났다. 'FC 개벤져스'는 2골차로 이기고 있음에도 매섭게 몰아붙였고, 부상으로 인해 전체적으로 에너지가 떨어진 'FC 탑걸' 또한 정신력을 발휘해 이를 악물고 경기에 임했다. 치열한 공방전이 이어지던 중, 'FC 개벤져스' 김민경의 공간패스를 김승혜가 그대로 슈팅으로 연결하여 데뷔 첫 골을 터뜨렸다. 곧이어 이은형도 데뷔골을 기록했다. 이은형은 김민경의 킥인을 받아 침착한 터닝슛을 선보여 'FC 탑걸'의 골망을 갈랐다. 이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11.1%로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이어 남편 강재준이 경기장에 난입해 백덤블링과 키스 퍼포먼스까지 선보여 모두의 웃음을 자아냈다.

'FC 탑걸'은 포기하지 않는 투혼을 보여줬다. 바다는 몸을 던지는 수비를 이어갔고, 간미연과 채리나 또한 혼신의 질주를 선보였지만 계속해서 슈팅이 빗나가며 'FC 개벤져스'의 골문을 열지는 못했다. 결국 'FC 개벤져스'에서 김민경과 김승혜의 정교한 삼각 패스를 받은 오나미가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멀티골을 기록했고, 이날 경기는 5:0으로 'FC 개벤져스'가 대승을 거뒀다. 'FC 개벤져스'는 4명의 필드 플레이어가 모두 골을 기록하며 쾌조의 2연승을 이어갔고, 오나미는 리그 4호골로 득점 단독 선두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다음 주에는 양 팀 모두 무승으로 물러날 곳이 없는 'FC 구척장신'과 'FC 아나콘다'의 대결이 예고되어 기대를 모은다.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은 매주 수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