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1 (월)

  • 맑음동두천 -8.5℃
  • 맑음강릉 -1.7℃
  • 맑음서울 -7.1℃
  • 울릉도 0.7℃
  • 맑음울진 -0.7℃
  • 맑음대전 -5.8℃
  • 맑음안동 -3.6℃
  • 맑음상주 -4.1℃
  • 구름조금포항 0.0℃
  • 맑음대구 -1.8℃
  • 맑음울산 -0.4℃
  • 구름많음광주 -2.0℃
  • 맑음부산 0.8℃
  • 흐림고창 -2.0℃
  • 흐림제주 3.6℃
  • 맑음강화 -9.1℃
  • 맑음보은 -6.2℃
  • 맑음금산 -5.4℃
  • 흐림강진군 -0.3℃
  • 맑음봉화 -3.9℃
  • 맑음영주 -5.1℃
  • 맑음문경 -4.8℃
  • 맑음청송군 -3.2℃
  • 맑음영덕 -0.7℃
  • 맑음의성 -3.0℃
  • 맑음구미 -2.4℃
  • 구름많음영천 -1.8℃
  • 흐림경주시 -0.7℃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칠곡군농업기술센터, 다큐영화 ‘칠곡가시나들’ 시사회 개최

27일 전국 개봉을 앞두고 있는 '칠곡가시나들'... 인생 팔십줄에 한글과 사랑에 빠진 칠곡군 약목면 복성리 마을 일곱 할머니들의 촌철살인의 인생유머와 묵직한 삶의 감동을 오롯이 담아


[칠곡군/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칠곡군농업기술센터는 지난 8일 칠곡호이영화관에서 생활개선회 회원을 대상으로 행복공감 문화체험 교육의 일환으로 다큐영화 칠곡가시나들시사회를 개최했다.

 

오는 27일 전국 개봉을 앞두고 있는 칠곡가시나들은 인생 팔십줄에 한글과 사랑에 빠진 약목면 복성리 마을 일곱 할머니들의 촌철살인의 인생유머와 묵직한 삶의 감동을 오롯이 담아낸 영화이다.

 

칠곡군에서 운영하는 칠곡늘배움학교를 통해 한글을 배우면서 시인으로 재탄생되는 소박하고 진솔한 할머니들의 이야기와 3년간의 제작기간을 통해서 본 아름다운 사계절 칠곡의 영상미가 100분동안 스크린에 펼쳐졌다.

 

노명희 생활개선회장은 "인생 끝자락에 한글과 사랑에 빠진 우리동네 할머니들의 눈물겨운 삶의 애환과 노년의 유쾌한 삶의 이야기가 담긴 영화를 보면서 인생의 의미를 다시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었다집에 계신 시어머니와 같이 영화를 보러 다시 와야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조동석 칠곡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칠곡군 생활개선회원을 대상으로 재밌게 나이듦의 의미를 다시금 일깨워 주고,

칠곡군의 평생학습 인문학 사업의 결과물인 영화를 함께 관람함으로써 생활개선회원이 칠곡군의 홍보요원으로 활약해 주길 기대한다"고 했다       


사진.자료제공/자원개발담당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