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1 (토)

  • 구름많음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24.4℃
  • 구름조금서울 19.4℃
  • 구름많음울릉도 18.1℃
  • 구름많음울진 22.8℃
  • 구름조금대전 21.0℃
  • 흐림안동 21.0℃
  • 구름많음상주 19.4℃
  • 구름많음포항 24.2℃
  • 구름많음대구 23.7℃
  • 흐림울산 19.2℃
  • 흐림광주 21.1℃
  • 흐림부산 19.0℃
  • 구름많음고창 19.4℃
  • 흐림제주 19.0℃
  • 구름조금강화 14.7℃
  • 구름많음보은 17.3℃
  • 흐림금산 19.1℃
  • 구름조금강진군 20.3℃
  • 흐림봉화 18.6℃
  • 흐림영주 20.4℃
  • 구름많음문경 18.2℃
  • 흐림청송군 17.3℃
  • 흐림영덕 22.6℃
  • 구름많음의성 20.0℃
  • 구름많음구미 20.8℃
  • 구름많음영천 21.4℃
  • 구름많음경주시 21.4℃
  • 흐림거제 20.3℃
기상청 제공

김천 “삼산이수 갤러리” 특별기획전 개최

서양화가 송연규 초대, 5. 29 ~ 7. 28 까지 전시


[김천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김천예총(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총연합회 김천지회)529일부터 728일까지 2개월 동안 서양화가 송연규 작가를 초대해 특별 기획전을 개최한다.

 

농촌의 자연이 너무 좋아 김천시 대항면 직지사 근처에 둥지를 틀고 자연과 함께하며 왕성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송연규 작가는 지난해 김천시 특별기획 향토작가 초대전에서 김천의 봄이란 주제로 전시를 해 김천의 아름다움을 널리 알린바 있다.

이번전시 또한 숲을 주제로 한 크고 작은 작품 20여점으로 전시실을 화려하게 수놓았다.

 

작가는 이번 작품은 숲을 주제로 ‘닮음을 벗어난 형상이라는 테마로 작품을 그렸으며, 사물의 형식적 유사성을 벗어나 그 자체의 본질성만 남는 색과 형상으로 표현했다.


복잡한 대도시에 살 때는 숲만 보고 숲을 그렸다 김천으로와 자연 속에 살면서 숲속의 이야기들이 하나 둘씩 눈에 들어오기 시작해 그 숲속의 작은 이야기들을 자연의 근원적인 상태로 화폭에 담아 내안의 풍경으로 표현한 작품이라고 살짝 마음을 전했다.


작가의 마음이 이렇듯이 아름다운 자연을 그리워하고 그것을 가까이 하려는 현대인의 마음을 충족시키기에 충분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림은 사람만이 그리고 감상하는 영역이다. 생리적 욕심만 차리기보다 눈을 통해 느끼는 화폭의 내용을 차곡차곡 마음에 쌓아 각박한 마음의 정서를 풍성하게 하면 어떨까?

 

송연규 작가는 서울태생으로 경기대학교 조형대학원을 졸업하고 서울 수도권에서 숲을 주제로 작품 활동을 해 왔으며, 현재 자연미술협회 자문위원, 국제 안산아트페어 운영위원, 한국미술협회 회원, 김천미술협회회원으로 이번전시가 16회째 개인전이며, 김천에서 2회째이다.


최복동 김천예총 회장은 김천을 사랑하는 작가의 좋은 작품을 통해 아름다운 김천의 숲을 새롭게 조명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 같다김천시민은 물론 관광지 부항댐을 찾는 많은 관광객들에게도 또 하나의 즐거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특히 힘든 여건 속에서도 지역의 문화 예술 발전을 위해 묵묵히 작품 활동을 하고 있는 향토 및 출향작가의 사기 진작과 시민들의 다양한 문화향유 기회제공을 위해 앞으로도 지역 작가들에게 지속적으로 특별 기획전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이번 송연규 작가 닮음을 벗으난 형상전시회는 529()부터 728() 까지 김천부항댐 물문화관 2삼산이수 갤러리에서 2개월동안 전시된다.


사진.자료제공/김천예총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