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흐림동두천 2.3℃
  • 구름조금강릉 10.1℃
  • 박무서울 5.3℃
  • 울릉도 10.3℃
  • 구름많음울진 9.8℃
  • 흐림대전 13.5℃
  • 안동 5.3℃
  • 흐림상주 6.1℃
  • 맑음포항 10.4℃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10.3℃
  • 맑음광주 10.5℃
  • 맑음부산 12.1℃
  • 맑음고창 12.1℃
  • 맑음제주 11.2℃
  • 맑음강화 3.8℃
  • 구름조금보은 10.4℃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4.8℃
  • 흐림봉화 3.9℃
  • 구름많음영주 4.5℃
  • 흐림문경 5.3℃
  • 구름많음청송군 4.0℃
  • 구름많음영덕 7.8℃
  • 흐림의성 7.6℃
  • 구름조금구미 6.1℃
  • 맑음영천 4.2℃
  • 맑음경주시 5.4℃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시.군 포커스

박태춘 경북도의원, "보호종료 청소년들이 성공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해야"

제310회 임시회 5분 발언,,, "보호종료 청소년들이 성공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경북도의 적극적인 대책마련"을 촉구

 


[경북도의회/뉴스경북=김재원 기자] 경북도의회 박태춘 도의원(교육위원회, 비례)821일 개최된 '제310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보호종료 청소년들이 성공적으로 자립할 수 있도록 경북도의 적극적인 대책마련"을 촉구했다.

 

박 의원은 아동복지시설이나, 위탁가정 등에서 보호되다가 만 18세가 되어 사회로 나오게 되는 청소년들이 해마다 2,500여명에 달하고, 경북도도 연간 평균 170여명에 달하고 있으나, 이들을 보호하는 사회안전망은 너무나 허술하다고 지적했다.

 

보호종료 청소년 10명 중 4명은 연락두절 등으로 정부 자립지원을 제대로 받지 못하는 형편이며, 경북도의 경우, 이들을 보호하기 위한 경북아동자립통합지원센터가 설치운영 중에 있으나, 대구에 소재하고 있어서, 실제, 포항이나 구미, 안동 등 도내 시군의 특성에 맞는 자립지원에 한계가 있다고 밝혔다.

 

또한, 자립준비를 위한 자립생활관이 전국 13개소에 달하고 있으나, 아직 경북도내에는 없다고 지적하면서 경북의 보호종료 청소년들이 도내에서 잘 정착할 수 있도록 충분한 자립준비 기회를 제공하고 지원을 아끼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를 위해, 도내 시군별 특성에 맞추어 주거기능을 갖춘 자립센터 설치와 자립을 전문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취업준비 및 자산형성 관리방법 등의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개발, 대기업 및 지역기업의 11, 11가정 후견인 매칭프로그램도 선제적으로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사진.자료제공/입법정책관실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