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8℃
  • 구름많음강릉 19.4℃
  • 구름조금서울 23.9℃
  • 흐림울릉도 18.6℃
  • 구름많음울진 19.9℃
  • 맑음대전 24.2℃
  • 구름많음안동 21.8℃
  • 맑음상주 23.1℃
  • 구름많음포항 22.4℃
  • 구름많음대구 24.4℃
  • 구름많음울산 21.9℃
  • 구름조금광주 25.0℃
  • 구름많음부산 24.7℃
  • 구름조금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4.3℃
  • 맑음강화 23.0℃
  • 구름많음보은 22.9℃
  • 맑음금산 22.6℃
  • 구름조금강진군 24.8℃
  • 구름많음봉화 20.4℃
  • 구름많음영주 22.6℃
  • 구름많음문경 22.8℃
  • 구름많음청송군 21.5℃
  • 구름많음영덕 20.6℃
  • 구름많음의성 22.8℃
  • 구름많음구미 22.2℃
  • 흐림영천 22.5℃
  • 구름많음경주시 23.8℃
  • 구름조금거제 23.1℃
기상청 제공

안동 제비원 석미륵 설화를 재구성한 한국전통창작 춤극「연이(燕이)」공연

김미옥 아리예술단장, "모든 생명에 대한 존중과 사랑으로 현재보다 성숙된 삶을 지향한다는 메시지 담아"
8월 29일(토) 16시 30분과 19시 30분,,,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웅부홀에서

URL복사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안동시가 후원하고 아리예술단(단장 김미옥)이 주관하는 ‘한국전통창작춤극「연이(燕이)」’ 공연이 오는 8월 29일(토) 16시 30분과 19시 30분, 하루 두 차례 걸쳐 안동문화예술의전당 웅부홀에서 상연(上演)된다.



  이번 공연(公演)은 한국전통창작춤극 종천지애(원작: 죽음도 갈라놓지 못한 사랑)에 이어 전통예술지역브랜드 두 번째 작품으로 제작됐다.


춤극「연이」는 안동 제비원 석미륵과 연이낭자 설화를 창의적으로 재구성한 작품으로써 상상 속의 새 ‘가릉빈가’와 가상의 인물 ‘민휼’을 내세워 모든 생명에 대한 존중과 사랑으로 현재보다 성숙된 삶을 지향한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아리예술단은 2005년 설립 이래 「불멸의 여인 논개」,「함께 아리랑」,「물처럼 바람처럼」등의 작품으로 미국, 헝가리, 베트남 등 국내외에서 활발한 공연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김미옥 아리예술단장은 “이생과 환상적인 천상, 저승의 어둠 속을 오가는 극적인 구성으로 관객들에게 깊은 감동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하여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을 준수한다.

전석 예약제(전석 무료)로 운영되며 자세한 사항은 아리예술단(☎010-6665-3880)으로 문의하면 된다.





사진.자료제공/문화예술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