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8 (월)

  • 흐림동두천 -6.4℃
  • 구름많음강릉 -2.2℃
  • 구름많음서울 -3.5℃
  • 구름많음울릉도 -1.1℃
  • 구름많음울진 -4.1℃
  • 구름많음대전 -3.4℃
  • 구름조금안동 -4.9℃
  • 구름조금상주 -3.2℃
  • 맑음포항 -3.4℃
  • 구름조금대구 -6.2℃
  • 맑음울산 -1.5℃
  • 광주 -1.7℃
  • 맑음부산 -2.1℃
  • 구름많음고창 -1.9℃
  • 흐림제주 4.7℃
  • 흐림강화 -4.8℃
  • 구름많음보은 -6.6℃
  • 구름조금금산 -5.6℃
  • 흐림강진군 -3.2℃
  • 흐림봉화 -6.6℃
  • 흐림영주 -6.2℃
  • 흐림문경 -5.9℃
  • 맑음청송군 -8.2℃
  • 구름조금영덕 -4.7℃
  • 맑음의성 -8.4℃
  • 구름조금구미 -3.6℃
  • 맑음영천 -9.7℃
  • 맑음경주시 -9.2℃
  • 맑음거제 -2.3℃
기상청 제공

경북의 魂, 경북의 힘!

경북도, 컨테이너에 살던 독립유공자 후손에 희망을 건네다!

道-한국해비타트, 경북청년봉사단이 함께하는 주거개선 봉사활동 실시
- 두 번째 사업대상자, 의성 독립운동가 배용석 선생 후손

URL복사


(경북도=뉴스경북) 김재원 기자 = 경북도와 경북청년봉사단은 17일 매서운 추위에도 불구하고 의성군 비안면에 소재한 독립유공자 배용석* 선생의 후손인 배모씨의 주거 개선을 위한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 배용석 독립운동가 : 의성군 비안면 쌍계동 독립만세운동에 참여하여 활동


이번 주거개선 사업의 대상자인 배모씨는 마땅한 거주지가 없어 허름한 컨테이너에서 가족 없이 홀로 생활하고 있었다. 이에 경북도와 한국해비타트는 인근의 빈집 사용에 대한 동의를 받고, 집 수리를 거친 뒤 배모씨에게 제공하기로 했다.


제공받은 집은 오래되고 관리가 되지 않아 사람이 살기에 적합하지 않았다. 외풍이 심해 단열이 되지 않고, 마루가 크게 파손되어 있었으며, 벽 전체에 균열이 가있는 상황이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박시균 청년정책관을 비롯한 직원들과 한국해비타트, 경북청년봉사단 등 10여명이 참여해 단열을 위한 내장재 시공, 천장 석고보드 설치 등의 작업을 하였으며 마스크를 착용하고 충분한 거리를 두는 등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됐다.


경상북도 독립유공자 후손 주거개선사업 제2호 배모씨의 주거개선 공사는 내부 단열 및 도배, 장판․싱크대․창호 교체, 노후 슬레이트 철거 및 지붕공사 등 개・보수를 실시할 예정이며, 올해 안에 공사를 마무리 하여 추운 겨울을 안락하게 보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독립유공자 후손인 배모씨는 “컨테이너에서 힘들게 살아왔는데, 많은 사람들이 먼저 나서서 독립운동을 하신 할아버지를 알아주고, 후손을 도와주니 정말 감사하다.”며 “독립유공자의 후손이라는 자긍심을 잃지 않고 살겠다”고 말했다.


박시균 청년정책관은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시는 독립유공자 후손분에게 안락한 주거환경을 마련해 드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지역 독지가, 공공기관 등에서 많은 관심을 가지고 후원을 이어주신데 부응하여 도내에 열악한 주거환경으로 고통받는 독립유공자 후손이 없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뉴스경북

사진.자료제공/청년정책관

NEWSGB PRESS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