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9 (화)

  •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23.8℃
  • 흐림서울 23.2℃
  • 구름많음울릉도 21.7℃
  • 구름많음울진 21.3℃
  • 흐림대전 23.5℃
  • 구름많음안동 23.8℃
  • 구름많음상주 23.9℃
  • 구름많음포항 22.7℃
  • 구름많음대구 25.3℃
  • 구름많음울산 23.4℃
  • 구름많음광주 24.1℃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3.3℃
  • 구름조금제주 22.9℃
  • 흐림강화 21.9℃
  • 흐림보은 22.6℃
  • 구름많음금산 22.6℃
  • 구름많음강진군 24.8℃
  • 구름많음봉화 21.7℃
  • 구름많음영주 23.1℃
  • 구름많음문경 23.3℃
  • 구름많음청송군 24.1℃
  • 구름많음영덕 21.0℃
  • 구름많음의성 24.9℃
  • 구름많음구미 24.1℃
  • 구름많음영천 24.3℃
  • 구름많음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김승진의 경북의 魂, 경북의 힘!

전체기사 보기

"코로나19로 달라진 칠곡군 종갓집의 풍경"

칠곡군, 석담(石潭) 이윤우(李潤雨) 선생의 16대 종손인 이병구(68)씨,,, 화상대화에 음복 도시락 까지 등장

석담(石潭) 이윤우(李潤雨) 선생의 16대 종손인 이병구(68)씨는 추석명절을 삼일 앞두고 컴퓨터를 이용해 인천에 살고 있는 작은 딸 이보배(37)씨와 사위 김민재(35)씨에게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추석에 내려오지 말 것을 당부헸다 [칠곡군/뉴스경북=김재원 기자] “보배야 이번 추석에는 고향에 내려오지 않아도 된다. 대신 내려오는 차비까지 두둑하게 용돈으로 보내고 꼭 집에서 가족들과 함께 보내라” 석담(石潭) 이윤우(李潤雨) 선생의 16대 종손인 이병구(68)씨는 추석명절을 삼일 앞두고 컴퓨터를 이용해 화상대화를 하며 딸에게 안부를 전했다. 그는 인천에 살고 있는 작은 딸 이보배(37)씨와 사위 김민재(35)씨에게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추석에 내려오지 말 것을 당부하며 칠곡군의 ‘언택트 추석 캠페인’에 동참했다. 이에 외손녀 김태은(5)양은 “외할아버지 너무 보고 싶어요. 나쁜 악당인 코로나가 물러나면 건강한 모습으로 다시 만나요”라고 화답했다. 이 씨는 인근 지역에 살고 있는 아들과 큰 딸에게도 연락해 추석연휴 고향 방문을 하지 말 것을 당부했다. 또 종갓집에서 함께 차례를 지내는 50여 명의 종친들에게 일일이 전화를 걸어 추석 당일 방문을 자제해 줄



경북포토


배너

한국장애인경북부모회/종합

더보기


경북지부/종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