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3 (수)

  • 맑음동두천 -3.0℃
  • 맑음강릉 0.1℃
  • 맑음서울 0.1℃
  • 흐림울릉도 2.3℃
  • 맑음울진 0.4℃
  • 맑음대전 -0.8℃
  • 맑음안동 -2.5℃
  • 맑음상주 -1.1℃
  • 맑음포항 0.4℃
  • 맑음대구 1.4℃
  • 맑음울산 0.8℃
  • 맑음광주 1.0℃
  • 맑음부산 1.0℃
  • 맑음고창 -1.4℃
  • 맑음제주 5.6℃
  • 맑음강화 1.7℃
  • 맑음보은 -5.6℃
  • 맑음금산 -4.4℃
  • 맑음강진군 0.6℃
  • 맑음봉화 -1.5℃
  • 맑음영주 -1.2℃
  • 맑음문경 0.1℃
  • 맑음청송군 -2.3℃
  • 맑음영덕 -0.6℃
  • 맑음의성 -4.5℃
  • 맑음구미 1.3℃
  • 맑음영천 0.7℃
  • 맑음경주시 1.1℃
  • 맑음거제 2.0℃
기상청 제공

지역뉴스

안동시,민선6기 후반기 발자취 가심비 높은 시정백서 발간

읍면동과 의회의 활동 사항도 관련 사진과 함께 한권에 담을 계획


  [안동시/뉴스경북=김승진 기자] 안동시는 지난 민선 6기(17년∼18년) 후반기 시정 주요성과를 담은 '시정백서'를 발간한다.


  시정의 일반현황을 정리하고, 시정 부문별 성과를 담아낼 계획이다. 또, 읍면동과 의회의 활동 사항도 관련 사진과 함께 담아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가독성(可讀性)을 높일 게획이다.


  안동시는 6월에 가심비(가격대비 만족도) 높은 시정백서가 출간되면, 단순히 보관에 그치지 않고 자매·우호도시 등에 배부하여 안동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는데 활용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1996년도부터 줄곧 시정백서를 발간해 왔다. 긴 시간만큼이나 이제는 안동시사(安東市史)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


  안동시 관계자는 “시정백서를 만드는 건 공무원의 몫이지만, 그 내용을 풍성하게 하고 빛나게 하는 건 시민과 함께할 때 가능하다.”면서 “시정백서의 주인공은 바로 시민”이라고 말했다.


사진.자료제공/기획팀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