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6℃
  • 구름많음강릉 16.4℃
  • 흐림서울 17.8℃
  • 흐림울릉도 18.5℃
  • 흐림울진 16.1℃
  • 흐림대전 17.7℃
  • 구름많음안동 14.8℃
  • 흐림상주 15.2℃
  • 흐림포항 20.0℃
  • 흐림대구 17.7℃
  • 구름많음울산 19.3℃
  • 구름조금광주 16.8℃
  • 구름조금부산 19.3℃
  • 흐림고창 15.9℃
  • 소나기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15.1℃
  • 흐림보은 14.8℃
  • 흐림금산 15.1℃
  • 구름많음강진군 15.1℃
  • 흐림봉화 13.1℃
  • 흐림영주 14.3℃
  • 흐림문경 14.7℃
  • 흐림청송군 13.9℃
  • 흐림영덕 16.5℃
  • 흐림의성 15.4℃
  • 흐림구미 16.1℃
  • 흐림영천 15.9℃
  • 흐림경주시 16.5℃
  • 구름많음거제 17.9℃
기상청 제공

이철우 경북도지사, 천년숲 황토길 걸으며 직원들과 소통 한다

도지사와 함께하는 힐링 둘레길 걷기, 건강한 조직문화 조성


[경북도/뉴스경북=김재원 기자] 이철우 경북도지사의 도청 각부서 직원들과의 이색 미팅이 주목 받고 있다.

 

25 아침 7쌀쌀해진 날씨였지만 가벼운 차림을 한 30여 명의 경북도청 대변인실 직원들이 도청 천년숲 둘레길에 모였으며 곧장 신발을 벋은 맨발로 천년숲에 조성된 황토길을 걸었다고 전했다. 

 

경상북도는 도지사와 함께하는 마음튼! 몸튼! 힐링 둘레길 걷기추진하고 있다. 일자별 1개실과가 출근 전 도지사와 천년숲 황토길을 맨발로 걸으며 도지사와 직원간 소통하고 공감대를 형성한다. 이 시간을 통해 업무 등 정보를 공유하기도 한다.

 

이날은 첫 번째로 대변인실 직원들이 도지사와 황토길을 걸으며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지사는 시간이 되는 대로 전 실과와 걷기 행사를 가질 방침이다.

 

이날 걷기에 참여한 한 주무관은 시간이 날 때마다 동료와 함께 맨발로 황토길을 걷는다처음 걸은 날 집에 돌아가 잠을 푹 잤다. 온몸의 신진대사가 왕성해졌다고 느꼈다며 황토길 맨발 걷기 전도사를 자처했다.

 

이철우 지사는 평소 건강하고 창의적인 조직문화를 강조해 왔다.

직원이 건강하고 출근하고 싶어야 도민이 행복한 정책을 만들고 펼칠 수 있다직원들이 도청 둘레길을 걸으며 업무로 받은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소통하여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어 새바람 행복경북 만들기에 최선을 다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경상북도는 업무에 받는 스트레스해소와 동료 간의 소통과 공감하는 건강한 조직문화를 만들기 위한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를 추진하고 있다. 매주 수요일을 힐링 도청 둘레길 걷기 DAY로 지정해 실과별로 천년숲 둘레길을 걸으며 동료간 소통화합하는 시간을 가지고 건강한 조직문화조성에 노력하고 있다.

 

또한 일과 삶의 균형을 통한 가정 친화적 업무환경 조성을 위해 매주 금요일 업무 셧 다운제와 매주 금요일을 자유복장으로 근무하는 청춘데이도 운영하고 있다.


사진.자료제공/경북도 대변인실

NEWSGB PRESS













 

 

경북포토


배너